서울푸드뱅크 > 열린마당
     <기사>빈곤층·노약자 돕기 최선
     서울푸드뱅크 (2005-04-06)   Hit : 1448  

 

강남구보건소를 실제로 찾는 인원은 서울시내 다른 구청에 비해 많은 편은 아니다. 지난해 하반기 1차진료를 받은 구민은 3만명대에 머물렀다. 종로구, 금천구 등 절반 인구의 구청과 비슷한 수준이다. 상대적으로 높은 소득 수준 덕분에 보건소 대신 병원을 찾는 구민이 많기 때문이다.

그러나 강남구보건소의 의료 서비스는 서울시내 최고 수준이다. 인터넷 등을 통해 주민들을 기다리는 게 아닌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저소득층, 장애인, 노인 등 사회적 약자에게 종합병원 못지않은 의료 혜택을 주고 있다. 강남구가 ‘부촌’뿐 아니라 ‘살기 좋은 곳’으로 손꼽히는 것도 이러한 이유에서다.


●IT연계 질 높은 의료서비스


강남구는 지난달 서울시로부터 건강도시 시범추진구로 지정됐다. 건강도시란 도시의 물리적·사회적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의 건강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도시를 말한다. 강남구보건소는 최근 관련 사업 추진을 위한 연구용역을 발주, 건강도시로 가기 위한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있다. 시범추진구 지정은 그동안 강남구보건소가 거둔 성과를 반영한다.


강남구보건소의 가장 눈에 띄는 사업은 지난 2002년 시작된 ‘IT보건소’.▲개인휴대단말기(PDA)를 통한 방문 보건 ▲원격영상진료사업 ▲원외처방전 전자서명 ▲만성질환관리시스템 ▲인터넷 진료예약 ▲문서 인터넷 발급 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IT보건소는 이미 강남 주민들의 삶의 질을 한껏 올려놨다. 건강진단서, 예방접종증명서 등 보건소에서 발급하는 증명서류의 81%는 보건소가 아닌 인터넷과 무인민원발급기를 통해 주민들에게 전해지고 있다. 또 영문증명, 재발급 기능추가, 수수료 무료화,24시간 발급 등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끊임없이 기능이 개선되고 있다.


다른 구에 비해 월등한 의료서비스도 강남구보건소만의 장점이다. 대표적인 시설은 지난해 12월 보건소 2층에 설치된 수유·태교음악실. 또 가정간호가 필요한 모든 구내 환자에게는 지난 99년부터 삼성서울병원의 위탁 하에 가정간호사업도 실시하고 있다.


이밖에 30세 이상 구민의 10%인 3만여명이 혈압·혈당을 측정하는 것을 목표로 한 ‘나의 혈압·혈당알기 사업’, 기존 만성질환자들의 재발 방지를 위한 ‘만성질환자 등록 및 추후관리사업’도 호응을 얻고 있다.


●수서에 분소 설치… 저소득층 접근성 높여


강남구보건소는 지난 1월 수서 강남스포츠문화센터 1층에 보건소 분소를 설치했다. 내과, 재활의학과, 한방과를 진료 과목으로 영동세브란스병원과 경희한방병원이 위탁, 운영하고 있다. 일원·수서 지역 7500가구에 달하는 저소득 가정의 공공의료 접근성을 높이려는 취지에서다.


저소득층과 노년층이 가장 어려움을 호소하는 부분은 치과. 분소에서는 올해부터 1·2급 중증장애인과 의료급여를 받는 장애인에게 발치, 충치치료, 아말감, 스케일링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70세 이상 기초생활보상대상자 50여명에게는 강남치과의사회의 협조를 받아 관내 치과의원에서 의치와 보철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했다.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청소년문제 해결을 위해서도 보건소가 발벗고 나섰다. 지난 1월부터 강남, 수서 등 종합사회복지관 6개소에서 ‘청소년 약물남용 예방 및 재활사업’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들을 유해환경으로부터 차단하고, 재활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을 내용으로 청소년과 교사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또 저소득층 암환자에게 최대 300만원의 의료비 지원,65세 노인들을 대상으로 한 무료 위암·치매 검진도 실시하고 있다. 일원동에 강남구정신보건센터를 열고, 만성신부전 등 희귀·난치성질환자에게 의료비까지 제공하는 등 서비스의 대상도 넓히고 있다.


허숙조 강남보건소장은 “올해 안에 세계보건기구(WHO) 세계건강도시연합 회원도시에 가입하는 등 강남구를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건강도시로 만들 것”이라면서 “동시에 형편이 어려운 주민들과 노년층이 의료불평등의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두걸기자 douzirl@seoul.co.kr

기사일자 : 2005년 03월 22일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X 농부의 시장 참가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1-06-16 389
  서울광역푸드뱅크센터 사무실 이전 안내 서울푸드뱅크 2020-12-10 762
332   <기사>생계형 신용지원 대상 포함 서울푸드뱅크 2005-04-06 1421
  <기사>빈곤층·노약자 돕기 최선 서울푸드뱅크 2005-04-06 1449
330   <기사>저소득 경로연금 65세부터 서울푸드뱅크 2005-04-06 1414
329   <기사>"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급식학생 감사편지 서울푸드뱅크 2005-04-06 1499
328   <기사>[유럽 복지모델은 리모델링 중] 下. 스웨덴 서울푸드뱅크 2005-04-11 1481
327   <기사>복지시설 양성화 `진퇴양난` 서울푸드뱅크 2005-04-11 1556
326   <기사>[경마단신] 공익성 기부금 지원단체 모집 서울푸드뱅크 2005-04-11 1445
325   <기사>장애인 의무고용 안지키면 정부사업 안준다 서울푸드뱅크 2005-05-02 1431
324   <기사>장애인들 "전동휠체어 덕분에 외출 늘어" 서울푸드뱅크 2005-05-02 1464
323   <기사>고령화 위기 심화..노동 공급 통로 다양화 시급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86
322   <기사>장애물 없는 사회를 만들어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409
321   <기사>이혼 배우자 분할연금 청구시에만 공제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99
320   <기사>저출산 고령화 위기 국가가 나선다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423
319   <기사>「사회복지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 입법예고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84
318   <기사>경로연금 지급대상.수령액 대폭 확대 추진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400
317   <기사>여성 근로자 44% 기준 미달 저임금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69
316   <기사>모든 저소득노인에 기초연금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86
315   <기사>지역가입자 건보료 2007년 100% 인상 전망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388
314   <기사>2008년까지 저소득 가구 자녀 무상보육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410
313   <기사>소외계층 대상 문화체험프로그램 연중 실시 서울푸드뱅크 2005-05-23 1404
[이전 10 개] [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7] [다음 10 개]
 

상호 : 사회복지법인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고유번호 : 105-82-11259  대표 : 김현훈
주소 : (04809) 서울특별시 성동구 자동차시장3길 64 서울특별시광역푸드뱅크센터  유선전화 : 02-905-1377  FAX : 02-905-1338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마포-08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