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푸드뱅크 > 홍보·자료 > 보도자료
     복지관서 유통기한 지난 과자 제공
     서울푸드뱅크 (2005-08-03)   Hit : 780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영구임대 아파트 단지 안에 있는 종합복지관에서 유통기한이 지난 과자를 노인들에게 제공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말썽이 일고있다.
3일 광주 북구청에 따르면 북구 모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지난 6월께 유통기한을 넘긴 과자 등을 노인들에게 제공한 것으로 드러나 시정조치했다.

푸드뱅크를 운영중인 이 복지관은 한 기탁자가 유통기한이 임박한 과자들이 있는데 버리기는 아까우니 가져다 쓰겠느냐는 제안을 받고 과자들을 기탁받았다.

복지관은 유통기한이 2-3일 지난 과자들을 무료급식을 받으러 온 노인들에게 나눠준 것으로 드러났다.

이 복지관은 무료로 점심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 식당만 100여명의 독거.영세민 가구 노인들이 이용하는 곳으로 형편이 어려운 노인들에 대한 먹거리 안전을 너무 소홀히 관리한 것 아니냐는 비난을 받고 있다.

복지관 관계자는 내가 먹어봤더니 맛은 괜찮아서 유통기한이 지났다는 사실을 알리고 원하는 노인들에게만 몇 봉지씩 가져가도록 했다며 구청에서도 시정을 권고해 앞으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일부 이용자들은 복지관은 유통기한이 지난 캔 음료수를 제공하기도 했다며 구청 등에 지속적으로 민원을 제기하고 있다.

복지관은 이에 대해 지난 6월 27일 음료제조업체로부터 정상적인 캔 음료수를 기탁받아 인근 시설에 나눠준 적은 있지만 개인에게 제공한 사실은 없다며 복지관에 불만을 품은 이용자들의 악의적이고 근거없는 주장이라고 일축했다.

북구청은 이용자와 복지관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angwon700@yna.co.kr (끝)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상호 : 사회복지법인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고유번호 : 105-82-11259  대표 : 정연보
(우) 01411  주소 : 서울시 도봉구 마들로 13길 70 (구주소 : 창동 1-7)  유선전화 : 02-905-1377  FAX : 02-905-1338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마포-0817